암호화폐 기능적 분류 항목 중 대표격을 맡고 있는 스팀

암호화폐를 기능적 분류로 나눈 내용이 있습니다.




코인의 아버지 : 비트코인

  • 블록체인 기술이 비트코인에서 탄생한 만큼 상징적인 의미

코인의 어머니 : 이더리움

  • 대부분의 코인들이 이더리움의 ICO로 탄생

기능적 분류

  • 비트코인 같은 가치저장형 화폐

  • 이더리움 같은 파생 플랫폼형 화폐

  • 리플 같은 통화 유동성형 화폐

  • 코스모스 아톰 같은 가치 교환형 화폐

  • 스테이블 코인의 통화 연동형 화폐

  • 귀금속이나 원자재에 연동된 가치 연동형 화폐

  • 행위나 데이터에 대한 보상을 지급하는 가치 보상형 화폐

출처 : 100년만의 세계경제붕괴 위기와 리플혁명




암호화폐는 크게 일곱 종류로 분류되어 있는데, 이 중 스팀은 마지막인 '행위나 데이터에 대한 보상' 을 지급하는 가치 보상형 화폐에 해당되죠.

책에서도 가치 보상형 코인의 대표적인 예로 '스팀'이 언급되어 있습니다.

책에서 스팀이 언급되니 반갑네요

암호화폐 전체를 몇 가지 큰 기능적 분류로 할 때, 그 분류 중 하나의 대표가 되는 스팀.

'행위나 데이터에 대한 보상을 지급하는 가치 보상형 화폐' 라고 표현하지 않고,

'스팀 같은 가치 보상형 화폐'로 일축 되면 더 좋았을텐데 말입니다.




어제 스팀달러의 급등이 있었죠?

업비트 원화 마켓 기준으로 보니, 당일 고가가 2,180원!

지난 2018년 5월 이후 최고가입니다.

Screenshot_20201119-064756.jpg

급등하는 모습을 보고 이때다 싶어 그동안 야금야금 모아둔 스달을 1,500원대 매도했는데 2,000원을 넘어서다니..

2017년 12월 스달 최고가는 25,500원이었네요.

2020년 중순 스팀은 하드포크에 따른 체인 분리(하이브)가 있었습니다.
이후 한 번 더 하드포크 체인 분리(블러트)가 있었죠.

스팀이 하이브와 분리되어 참 다행스러운 면도 있지만, 비트코인 캐시의 하드포크 체인 분리에 따라 비트코인 캐시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과 가격이 떨어지는 모습을 보니, 스팀도 결코 예전의 그때처럼 될 수는 없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.

주식으로 따지면 무상 증자를 막 하는거니, 기존 가치에서 반토막, 세토막 나는건 당연한거 아니겠습니까.

지난 몇 개월 지나는 동안 투자자들에게 점점 매력을 잃어가고 잊혀져가는 것 같아 불안했는데, 이번 급등을 계기로 다시금 좀 관심 받기를 희망합니다.


2020.11.19

Sort:  

This post has been rewarded by #nutbox. Nutbox is the DApp Incubator of Steem , and you can mine PNUT token by staking to us via https://nutbox.io .Contact us at https://discord.gg/zPkMuGY